“구리시 선거관리위원회, 4.15총선 증거 보존, 구리 시청에서 의정부법원으로 이송”

기사입력 2020.05.22 03:41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대2.jpg
구리시 총선 증거보존 신청된 것이 의정부법원 건물안으로 들어가고 있다.

 

 

대1.jpg
구리시 선거관리 증거 보존 품목을 차량에서 내리고 있다.

 

대5.jpg
보존 신청 품목들이 의정부법원 안으로 들어가고 있다.

 

[선데이뉴스신문=이종록 기자] 구리시 선관위는 521() 오후 구리 시청에서 의정부법원으로 4.15총선 증거 보존 품목을 이송했다. 서향기 목사는 인터뷰에서 투표용지가 왜 34일 동안 체력단련장에 가 있어야 되느냐! 왜 거기다가 보관했어야 하느냐고 하면서 체력단련장에 있는 관외 투표용지가 40개 정도 되는 가방에 담겨있었다. 그런데 의정부법원으로 그것을 가져오지 않았다고 말했다.

 

대8.jpg
서향기 목사, 총선 투표용지가 왜 3박 4일 동안 체력단련장에 가 있어야 되느냐고 호소하고 있다.

 

대4.jpg

[이종록 기자 rokjongkkk@hanmail.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sundaynews.netpro.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