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 뱃놀이 축제, 9월로 밀렸다

5월 예정 ‘화성 뱃놀이 축제’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해 9월로 연기
기사입력 2020.03.26 17:04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크기변환_2948802425_20200325174219_3179441977.jpg

(화성 뱃놀이 축제 전경)

 

화성시의 대표 축제 '화성 뱃놀이 축제'가 9월로 미뤄졌다. 


화성시문화재단은 당초 5월 예정이던 화성시 대표 축제 ‘화성 뱃놀이 축제’ 개최를 9월로 미뤘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결정은 코로나19로 인한 전염병 위기 경보 단계가 ‘심각’ 상황임을 고려해 감염 확산 방지 및 시민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한 결정이다.


따라서 2020 화성 뱃놀이 축제는 9월 11일부터 13일까지 3일간 화성시 전곡항 일원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화성시는 다른 무엇보다 시민과 관광객의 안전이 최우선이라고 생각한다며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축제의 성공적인 운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곽중희 기자 rhkrwndgml@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sundaynews.netpro.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