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당 비례대표 후보 3명 확정...1번 이순임, 2번 손상윤, 3번 이미자

기사입력 2020.03.26 09:30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선데이뉴스신문=신민정 기자] 자유당(대표 손상윤)은 25일 제21대 국회의원선거 비례대표 후보 3명을 명단과 순위를 확정, 발표했다.

 

비례후보 1번은 이순임(61) 자유당 대변인, 2번은 손상윤(54) 자유당 대표, 3번은 이미자(54) 자유당 대구광역시당 위원장이 받았다.

자유당은 23일과 24일 대의원·당원 등으로 구성된 비례대표 선출 선거인단 100명을 대상으로 비례대표 후보 명단에 대한 찬반 투표를 한 결과, 98%로 가결됐다고 밝혔다.

235qqqqqqqqqqq.jpg
제21대 국회의원선거 비례대표 후보

 

비례후보 1번 이순임 당 대변인은 경북 상주출신으로 이화여자대학교 대학원에서 지역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MBC 공정방송노조 위원장과 MBC 예능본부 국장을 지냈다.

 

비례후보 2번 손상윤 당 대표는 경북 울진 출신으로 숭실대학교 정보과학대학원 공학석사 학위를 받았고, 부천대 겸임교수, ㈜뉴스타운 회장을 지냈다.

 

비례후보 3번 이미자 당 선대위 유세단장은 대구광역시당 위원장을 겸하고 있다.

[신민정 기자 sundaynews@hanmail.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sundaynews.netpro.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