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관순 열사 순국 100주년 기념, 시 낭송회 '아우내의 새' 유튜브 생중계

기사입력 2020.03.26 01:03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세종] 공연포스터_아우내의새01.jpg

[선데이뉴스신문= 김종권 기자]    세종문화회관과 대한민국역사박물관이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에게 위안을 선사하기 위해 시 낭송회 '아우내의 새'를 26일 오후 3시부터 세종문화회관과 서울시 유튜브 채널을 통해 온라인 중계한다. 

 

이번 공연은 삶에 대한 섬세한 통찰로 사랑받는 문정희 시인이 유관순 열사의 아우내 만세 운동을 다룬 동명 장시집을 무대화한 공연으로 상처 입고 연약한 존재인 인간이 고통에도 굴하지 않는 의지로 항거했던 만세 운동의 정점에 있었던 유관순 열사 꺾을 수 없는 숭고한 희망, 삶과 죽음을 담아낸 감동적인 시와 아름다운 음악으로 선보인다. 

 

45편의 장시와 함께 맨발의 소녀, 아라리요, 청산에 살리라, 어메이징 그레이스, 상해임시정부 애국가 등 유관순 열사의 심경을 대변하는 음악을 통해 당시 유관순 열사가 느꼈던 감정을 오롯이 느낄 수 있다. 

 

날카로운 투시력과 넘치는 시적 열정으로 문단과 독자 모두의 사랑을 받아온 문정희 시인과 한국근대사역사학자인 주진오 관장이 시를 낭송하며 소프라노 강혜정과 스위스를 중심으로 활동 중인 바리톤 이응광의 목소리로 감상할 수 있다.    

 

연주는 국립박물관 가운데 최초로 결성, 역사적 의의를 담은 클래식 작품과 민족 정신이 깃든 노래를 통해 한국 근현대사를 재조명하는 대한민국역사박물관 클래식 공연단이 맡는다. 

 

사회적 거리두기 '잠시 멈춤' 캠페인을 실천하며 라이브 공연을 관람하고 태그를 달아 SNS에 올리는 이를 추첨해 시집 '아우내의 새', 세종문화회관 블록 등을 선물한다.    

[김종권 기자 kjk200@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sundaynews.netpro.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