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건우, 한국-필리핀 합작영화 '얼티밋 오빠' 주인공 낙점

기사입력 2020.02.17 21:03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김건우1_굳피플 제공.jpg

[선데이뉴스신문= 김종권 기자]     배우 김건우가 한국-필리핀 합작영화 '얼티밋 오빠'의 남자 주인공으로 캐스팅됐다. 

 

김건우는 남자 주인공 제이 역을 맡아 여주인공 야나 역의 필리핀 톱스타 벨라 파딜리아와 호흡을 맞추며 촬영 중이다. 공개된 스틸에서 세련된 모습과 작품에 몰입한 연기로 시선을 끈다. 

 

그는 2017년 드라마 '쌈, 마이웨이'에서 격투기 선수 김탁수로 강렬한 데뷔를 했다. '라이브', '나쁜 형사', '유령을 잡아라'를 거치며 연기력을 입증한데 이어 이번에 '얼티밋 오빠' 남자 주인공에 낙점되며 예비 한류 스타로서 국제적 행보에 나서게 됐다. 

 

'얼티밋 오빠'는 한류스타 매니저인 제이(김건우)가 한류스타 팬인 필리핀 소녀 야나(벨라 파딜리아)를 만나면서 벌어지는 좌충우돌 로맨틱 코미디 영화다. 한국과 필리핀에서 촬영이 진행돼 양국의 다양한 볼거리를 담는다. 드라마 '궁', '돌아온 일지매', '장난스런 키스'와 연극 '미저리' 등 섬세한 연출력을 뽐내는 스타 감독 황인뢰가 연출했다. 

 

국내 드라마 제작사 그룹에이트, 필리핀 종합 엔터테인먼트사 리얼리티 엔터테인먼트와 비바 엔터테인먼트가 공동 제작해 기대를 모은다.           

 

[김종권 기자 kjk200@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sundaynews.netpro.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