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아세안 미디어환영 홍보대사 위촉

오거돈 시장,“여러분의 유튜브가 부산을 세계에 소개하는 길”
기사입력 2019.11.15 09:17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jpg

[선데이뉴스신문=허왕국 기자]부산시(시장 오거돈)가 오는 25일부터 열리는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를 앞두고 아세안 국가를 대상으로 한 부산 알리기에 한창이다.

 

시는 관광공사와 함께 어제(13일)부터 17일까지 4박 5일간 아세안 미디어 관계자(39명) 초청 팸투어를 진행 중인 가운데, 오늘 오거돈 부산시장 주재로 열린행사장에서 환영오찬 간담회를 열고 유튜브에서 막강한 영향력을 가지고 있는 7명에 대해서는 부산시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오 시장은 먼저 환영사를 통해 “2014년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이후 후속작업으로 건립된 아세안 문화원을 통해 부산시민들은 아세안의 문화에 많은 관심과 아세아인에게도 친밀한 감정을 가지고 있다”면서 “환영한다. 즐거운 여행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부산은 빼어난 자연환경과 유서 깊은 전통을 가지고 있으며 분위기가 활기찬 도시다. 또한 게임, 영상 등 콘텐츠 산업을 주도하고 있는 도시이자 세계적인 마이스(MICE) 도시”라고 소개하면서, “부산시민들과 아세안 10개국 유학생들이 자원봉사자와 서포터즈로 기꺼이 참여하고 있다”고 말했다.

 

오 시장은 이어 아세안 각국 인기 유튜버 7명에 대해 홍보대사 위촉장을 전달하고, “여러분들의 말 한마디, 글 한 줄, 영상으로 만들어지는 유튜브의 모든 것이 부산을 세계에 소개하는 길이다. 부산시민들의 친절한 마음까지도 여러분의 글과 영상으로 가득 담아가 달라”고 부산 홍보를 독려했다.

 

홍보대사로 위촉된 이들은 태국, 베트남, 싱가포르,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국적으로 배우, 가수 등 대중문화에 종사하거나 변호사, 사업가, 통역사, 교수 등 전문직업인들로 구성, 유튜브에서 큰 영향력을 발휘하고 있다.

 

이날 참석자들은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와 관광도시 부산에 대해 오 시장에게 직접 물어보는 등 적극적인 모습을 보였다. 부산의 바다와 음식, 시민들의 친절성 등에 대해서도 연신 호감을 표현했다.

 

인도네시아 안다라 뉴스 소속 마리아 기자가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준비 상황과 어려움을 물었다. 이에 오 시장은 “부산은 한․아세안 회의를 지난 5년 전 치르고, 또 한 번 성공적인 행사가 될 수 있도록 완벽하게 준비하고 있다”면서, “부산시민들 또한 아세안 여러분을 만나기를 기대하고 있다. 앞으로도 아세안과 부산, 대한민국이 하나가 될 수 있는 계기를 만들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답했다.

 

인도네시아 연기자 드위 사소노 씨는 오 시장에게 “부산을 방문한 적 있는데, 아이들이 부산 음식을 좋아했고 광안리 해변이 너무 아름다웠다. 동생이 부산에서 영화를 공부하고 있다. 다음번엔 부산국제영화제에서 콜라보한 영화로 찾아뵙기를 바란다”며 얘기했다.

 

태국의 TV호스트인 뱅크 씨는 “첫 부산 방문인데 한류 등 문화 교류로 태국 소녀들에게 한국 남자 인기가 많다. 아이돌 트레이닝을 받기 위해서도 한국을 온다. 다음에는 TV쇼를 여기서 해보고 싶다”며 소감을 말했다.

 

인스타그램 팔로워 17만명을 보유하고 있는 베트남의 대학교수인 판남 씨는 SNS 부산 콘텐츠를 열심히 만들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팸투어 기간 동안 촬영된 영상은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가 시작되는 25일부터 부산광역시 유튜브 B공식채널(https://www.youtube.com/c/b공식채널)에서 만나볼 수 있다.


[허왕국 기자 hyk5603@hanmail.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sundaynews.netpro.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