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소식] 『수상한 교수』 조니 뎁, 엉망진창 리얼 라이프 코미디로 전격 컴백!

기사입력 2019.06.09 13:18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선데이뉴스신문=김건우 기자] "죽음을 앞둔 교수 리차드의 인생 ‘막장’ 수업이 시작된다!"


할리우드 대표 명배우 조니 뎁이 전하는 리얼 라이프 코미디 <수상한 교수(The Professor)>(감독 웨인 로버츠)가 오는 8월 국내 개봉을 확정했다.
 

still_01.jpg

[사진='수상한 교수', 스틸 컷 / 제공=조이앤시네마]


<수상한 교수>는 불치병 말기 판정을 받게 된 대학교수 ‘리차드’가 남은 삶을 마음껏 즐기기로 결심하고 자신만의 수상한 피날레를 계획하며 벌어지게 되는 리얼 라이프 코미디 영화이다.

 

<수상한 교수>는 독특한 카리스마와 아우라를 지닌 할리우드의 대표 개성파 배우 조니 뎁이 주인공 ‘리차드’역을 맡아 영화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킨다.
 
조니 뎁은 그의 대표작 <캐리비안의 해적> 시리즈의 ‘잭 스패로우 선장’부터 <거울나라의 앨리스> 속 ‘모자 장수’, <신비한 동물들과 그린델왈드의 범죄>의 ‘그린델왈드’까지, 오직 그만이 소화할 수 있는 개성 강한 캐릭터들로 명연기를 선보이며 독보적인 입지를 굳혀 왔다.
 
특히 그는 매년 미국에서 개최되는 ‘피플즈 초이스 어워드(People’s Choice Awards)’에서 무려 8번에 걸쳐 가장 좋아하는 남자 영화배우상을 수상하며 특유의 반항적이고 자유분방한 매력으로 대중들을 열광케 했다.
 
<수상한 교수>로 오랜만에 짙은 특수분장을 지우고 배우 본연의 민낯으로 돌아온 조니 뎁은 불치병 말기 판정을 받고 좌충우돌 일탈을 일삼는 대학교수 ‘리차드’ 역으로 특유의 시니컬하고 세련된 유머를 통해 보는 내내 강력한 웃음을 자아내며 캐릭터에 특별한 생명력을 불어넣을 것이다.
 
또한, <케이티 세이즈 굿바이>로 제27회 스톡홀름영화제 임팩트상, 제18회 뉴포트비치영화제 각본상 수상과 함께 화려한 데뷔식을 치른 웨인 로버츠 감독의 드라마틱한 연출력 또한 기대감을 높인다.
 
데뷔작을 통해 웨이트리스 소녀의 성장 드라마를 밀도 있게 엮어낸 바 있는 웨인 로버츠 감독은 신작 <수상한 교수>로 제14회 취리히영화제 갈라 프리미어 부문에 공식 초청되는 등 탁월한 스토리텔러로서의 면모를 다시 한번 입증하며 할리우드가 주목하는 신예 감독으로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조니 뎁이 전하는 엉망진창 리얼 라이프 코미디 <수상한 교수>는 오는 8월 국내 개봉한다.
[김건우 기자 geonwoo31@hanmail.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sundaynews.netpro.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