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 플러싱 타운홀에 울려 퍼지는 ‘고양의 목소리’

지난 8일 ‘2018 뉴욕·워싱턴 해외연주’ 세 번째 연주 이어져
기사입력 2018.11.10 09:35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1_고양시립합창단 플러싱타운홀.jpg
고양시립합창단

 

[선데이뉴스신문]고양시를 대표하는 시립예술단인 고양시립합창단은 지난 8일(목) 미국 현지시각 오후 8시 ‘2018 뉴욕·워싱턴 해외연주’의 세 번째 연주로 뉴욕 한인이 밀집되어 거주하고 있는 플러싱지역의 플러싱타운홀에서 평화콘서트(PEACE CONCERT)를 성황리에 끝마쳤다.

 

이번 연주회는 대한민국을 중심으로 퍼져나가고 있는 평화에 대한 갈망과 평화의 새 시대에 들어선 중요한 시기에 뉴욕에 거주하고 있는 교민 및 전 세계인들에게 평화를 바라는 마음을 담은 공연으로 진행됐다.

 

특히 미국 작곡가협회에서 활동 중인 국내 이현철 작곡가가 고양시립합창단에게 헌정한 곡 ‘Peace'를 잔잔하게 아름다운 하모니로 합창해 플러싱타운홀을 찾아준 많은 관객들에게 가슴 뭉클한 감동을 전달했다. 고향을 떠나 타지에서 대한민국 국민으로서 자부심을 가지고 열심히 생활하고 있는 교민들을 위해 마음 속 옛 고향을 생각하는 곡인 ‘망향’과 ‘고향의 봄’ 및 ‘아리랑’을 열창해 뜨거운 기립박수로 성공적인 연주를 끝마쳤다.

 

지난 7일(수) 세계 평화의 중심 UN본부 ‘평화콘서트’와 뉴욕 자유의 중심 ‘센트럴파크’에서의 거리음악회에 이은 플러싱타운홀의 ‘평화콘서트’까지 평화와 자유에 대한 고양시와 고양시립합창단의 염원은 끊임없이 이어졌으며 이는 14일(수)까지 미국 뉴욕, 워싱턴에서 교민음악회와 거리음악회로 계속 진행될 예정이다.

[정원자 기자 cast212003@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선데이뉴스신문 & sundaynews.netpro.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